히말라야 문화권 뉴스 & 정보/티베트

122명 태운 티베트 항공 여객기, 활주로 이탈 후 화재로 40여명 부상

룽타 2022. 5. 13. 11:44

중국 충칭을 떠나 티베트 린즈로 출발하던 티베트 항공 소속 여객기가 이륙 과정에서 화재가 발생해 40여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충칭 장베이 국제공항을 출발해 티베트 린즈로 향하던 티베트 항공 소속 여객기가 화재가 발생해 122명이 안전하게 대피했고 경상을 입은 40여명은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승객과 승무원 122명이 탑승한 티베트항공 소속 여객기 TV9833편이 12일 오전 중국 충칭 장베이국제공항에서 이륙 과정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중국 CCTV 등 현지 매체가 보도했습니다.

CCTV가 공개한 영상에는, 여객기 동체가 불타는 상황에서 승객들이 비행기에서 탈출하는 모습이 담겼는데요. 티베트자치구(시짱자치구) 동남부에 있는 린즈로 갈 예정이었던 여객기가 이륙 과정에서 이상이 생겨 활주로를 이탈한 후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티베트 항공사는 승객 113명, 승무원 9명 등 122명의 모든 탑승자는 안전하게 대피했으며경상을 입은 40여 명의 승객은 시내 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화재는 오전 완전히 진압됐으며, 해당 활주로는 폐쇄됐습니다.  

공항 측은 현재 다른 여객기들의 이·착륙이 정상적으로 진행 중이며, 구체적인 사고 원인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중국에서 사상자가 발생한 항공기 사고가 난 것은 올해 들어 2번째인데요. 앞서 3월 21일 동방항공 소속 여객기가 광시좡족자치구 우저우 텅현 인근 산악 지역에 추락해 탑승자 132명 전원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티베트 항공은 2010년 설립된 중국 항공 자회사로 라싸에 본사를 둔 지역 항공사이며 39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