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말라야 문화권 뉴스/네팔

[포토] 축제에 쓰일 '천일홍' 꽃을 따는 네팔 주민들

룽타 2021. 10. 26. 17:45

24일, 네팔 뉴스 매체 레프블리카가 카트만두 계곡 박타푸르 주민들이 '티하르'(Tihar) 축제를 앞두고 시장에 내다 팔기 위해 마카말리 꽃을 따는 모습을 전했습니다. 힌두교의 티하르 축제는 다사인에 이어 네팔서 두번째로 큰 축제인데요.

마카말리 꽃은 우리나라에서는 천일홍이라고 해요. 천일홍은 금잔화와 더불어 네팔 티하르 축제 마지막 날인 5일째 '바이 티카'날 남자 형제에게 화환을 선물 할 때 쓰입니다.

매년 네팔력에 따라 축제 시기가 다른데요. 힌두교의 부와 행운의 여신 락슈미를 숭배하는 티하르는 올해 11월 2일부터 5일간 열리며 공식 휴일은 4일부터 6일까지 입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