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티벳분신

<ZUM 티베트> 몸을 불사른 티벳 청년, 154명째 희생...그들은 왜 분신할까? 겉으로는 평화로워 보일 수 있지만 티베트인들의 자유를 원하는 간절한 외침은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어제 #티베트 동북부 응아바지역(중:쓰촨성 아바 티베트족, 창족자치주)에서 또 다시 20대 청년이 분신했습니다. 올해 들어 세 명째 희생이며 모두 같은 지역에서 발생 했습니다.이른 아침, 휴대폰을 켜고 페이스북을 클릭하자 가슴을 철렁하게 하는 소식을 접합니다. 티베트에서 또 다시 분신이 발생했다는 뉴스였습니다.페이스북 속 청년의 사진은 아직은 앳되어 보.. 더보기
티베트인들의 절규, 티벳 분신 희생자 현황 (2009년~현재) 2011년 해외 티벳 뉴스 매체를 보다가 온 몸이 불에 심하게 그을린 한 장의 사진을 보게 됩니다. 그 때가 우리나라 일본으로부터 독립한지 66년이 된 광복절인 8월 15일이였습니다. 우린 당시 어르신들이 자유를 위해 피와 땀을 흘리고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으며 36년간 투쟁한 덕분에 지금의 한국이 있게 되었지만 반면에 티벳은 1951년 중국 침략 후 60년이 지난 시점에도 중국 정부에 대항에 자유를 위한 처절한 투쟁은 계속되고 있습.. 더보기
티벳 청년, '달라이 라마 귀국'을 염원하며 #분신 티베트 암도 응아바(중국 쓰촨성 아바현)에서 티벳 청년이 지난 11월 4일 분신했다고 망명 사회 뉴스 매체 파율이 7일 속보로 전했읍니다.'도르보'(나이 미상) 라는 청년은 분신으로 불에 타면서 정신적 지도자 14대 #달라이라마 장수와 귀국을 외친 것으로 알려졌으며 생사 여부에 대해서는 아직 정확하게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응아바 지역에서 분신한 도르보. 응아바에선 2009년 처음 분신한 끼르티 사원 소속 승려를 포함해 같은 사원의 승려 1.. 더보기
티베트 희생자는 다시 늘어나고, 中···달라이 라마 티벳 귀국 허용할까? 슬픈 소식을 전합니다. 티베트 동부 응아바(현:중국 쓰촨성 아바 티베트족 자치주)에서 티베트 남성이 분신했습니다. 티베트 망명 뉴스 매체, 망명 정부 등에 따르면 30대 남성이 끼르티 불교 사원 앞에서 23일 저녁 6시 30분경(현지 시간)분신했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분신으로 숨진 올해 약 30세로 알려진 끼르티 사원의 전 승려였던 괸빼(사진/미국자유아시아방송) 이 남성은 '티베트 자유'를 외치며 분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분신 후 중국 공안.. 더보기
티베트 60대 승려 분신 사망, '티벳은 자유를 원한다' 동부 티베트에서 올해 63세의 승려가 분신해 숨졌습니다. 티베트 뉴스 매체 및 망명 정부에 따르면 지난 달 26일 '뗑아'로 알려진 승려가 까르제지역(현. 중국 쓰촨성 간쯔 티베트인 자치주)에서 중국 강압 통치에 항의하며 분신했습니다.   현지 익명의 소식통은 고인이 '티베트인은 자유를 원한다'고 외치며 분신해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분신이 발생한 후 현지 공안 당국은 고인의 시신을 옮겼으나 가족들에겐 시신을 인도하지 않.. 더보기
20대 티벳 불교 승려, "달라이 라마 귀국 요구"하며 분신해 숨져 20대 티벳 불교 승려가 달라이 라마 귀국을 요구하며 분신해 숨졌습니다. 티벳 동북부에서 올해 4번째 분신이 발생했습니다. 5월 18일 자정 무렵(현지 시간), 29세의 티벳 불교 승려 잠양 로셀이 티베트 북공부 쳉챠지역(중: 칭하이성 황난 티베트족 자치주)의 기도 바퀴 인근에서 분신해 숨졌다고 망명 티벳 뉴스 매체 TPI가 보도했습니다. 익명의 소식통은 로셀이 인도에 망명중인 14대 달라이 라마의 귀국을 요구하며 분신해 심각한 화상을 입어 숨졌.. 더보기
티벳인들은 왜 분신하나요? 무력저항을 왜 하지 않나요? 페이스북을 통해 전한 분신 소식을 보신 한 선생님께서 의미있는 질문을 주셨어요. 그 분은 "분신하지 않고 다른 방법은 없을까요? 무력저항이나 게릴라전 같은거. 왜 스스로 죽습니까? 티벳불교에서 분신의 의미는 무엇입니까?" 라고 궁금한 점을 질문하셨습니다. 아마도 많은 분들이 비슷한 의문을 가지고 계실 것 같아 글을 남깁니다. 이는 말그대로 개인적인 의견이고 장님이 코끼리 만지듯 한 면을 보고 전부인 것처럼 잘못 알고 있을 수도 있습니다. 부족한 부.. 더보기
10대 티벳인 학생, "티벳은 자유를 원한다" ··· 올해 3명째 분신 티벳 동북부 암도지역 보라에서 10대 티벳인 학생이 중국 강압 통치에 항의하며 분신했습니다. 미국 자유아시아 방송 7일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암도 지역(중:간쑤성 간난 티베트인 자치지역)에서 16세의 착도르 캽으로 확인된 남학생이 5월 2일 라브랑 사원의 말사인 보라 불교 사원 부근에서 분신했습니다.    익명을 요구한 현지 소식통은 농부의 아들인 착도르 캽은 분신하면서 "티벳은 자유를 원한다", "달라이 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