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베레스트

티베트 히말라야 산, 28년간 외국 등반객 2만명 넘었다···에베레스트 제일 많이 찾아 티베트 히말라야 산 46곳에 외국 산악인 2만명 이상이 등반한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해발 5천 5백미터 이상의 산을 관리하는 티베트 산악 협회는 지난 28년간 티벳 지역에 위치한 고산에 독일, 프랑스, 한국 등 40개 국가에서 산악인 2만명 이상이 등반했다고 11월 21일 글로벌 타임즈를 통해 밝혔습니다.티베트에는 8천 미터 이상급 산이 5곳이고 7천미터가 넘는 산은 70곳, 6천미터 이상은 수천 곳에 달하는데 그 가운데&.. 더보기
22번째 에베레스트 정상 도전에 성공한 네팔 산악 가이드 카미 리타 세르파 세계에서 가장 높은 에베레스트 정상(해발 약 8848미터)에 22번째 도전에 나선 네팔 산악 가이드 카미 리타 세르파가 등정에 성공했습니다. 올해 48세의 카미 리타 세르파는 중국인 등반팀을 이끌고 지난 16일 오전 8시 30분 네팔쪽 에베레스트 정상에 오르는데 성공해 자신이 보유하고 있던 에베레스트 세계 최다 등반 기록을 다시 세웠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2018년 5월 16일. 25번째까지 에베레스트 정상 도전에 나설 꿈을 갖고&n.. 더보기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산, 22번째 정상 정복에 나서는 네팔 산악인 40대 네팔 산악 가이드 ‘카미 리타 세르파’가 세계 최고봉인 에베레스트산(해발 약 8848미터) 22번째 정상 도전에 나섭니다. 이번에 성공하면 다른 세르파 2명과 함께 보유하고 있던 최다 등정 기록을 새롭게 쓰게 됩니다. 다음 달 1일, 에베레스트로 향하는 카미 기타 세르파는 에베레스트 베이스 캠프에서 적응 기간을 거친 후 5 월 둘째주 정상 도전에 나서는데요. 에베레스트 최다 등정 기록은 21번 오른&nb.. 더보기
인도 여성 산악인, 에베레스트 한 시즌 "최단 시간 두 번 등정" 성공 인도 여성 산악인이 지난 일요일인 21일 세계 최고봉 네팔 에베레스트 정상에 오르는데 성공해 올 봄시즌 가장 빠른 시간안에 두 번째 등정에 성공하는 진기록을 낳았습니다. 올해 37세인 안슈 잠센파는 두 딸의 엄마로 알려졌는데요. 이 여성은 지난 5월 16일 해발 8848미터의 세계에서 제일 높은 에베레스트산 정상에 오른 후 내려와 휴식을 취한 뒤 일주일도 안되서 두번째 등정에 나서 성공해 새로운 기네스 기록을 세웠다고 네팔 현지 뉴스 매체들.. 더보기
네팔 80대 산악인, 에베레스트에서 잠들다. 네팔의 80대 산악인이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 도전을 앞두고 베이스캠프에서 별세하셨습니다. 현지 뉴스 매체들에 따르면, 에베레스트 정상 도전을 위해 베이스 캠프(해발 약 5,364미터)에서 적응 기간을 거치던 중 심장 이상으로 6일 오후 5시 14분경 유명을 달리했습니다. 향년 86세입니다. 고르카 용병으로 영국에서 복무했던 고인은 2008년 76세의 나이로 에베레스트 정상에 올라 최고령 등정 기록을 보유했으나 5년뒤 당시 80세 였던 일본 산악.. 더보기
1975년 여성으로 처음 에베레스트산 등정에 성공했던 '다베이 준코' 별세 여성으로는 처음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8848미터) 등정에 성공했던 일본 산악인 다베이 준코가 지난 20일 일본 사마타현의 한 병원에서 암으로 별세했습니다. 향년 77세인 다베이 준코는 1975년 5월 16일 에베레스트 정상에 올라 1953년 5월 29일 네팔 셰르파 텐징 노르게이와 뉴질랜드 힐러리가 최초로 성공한지 약 21년만에 여성으로는 처음 세계 최고봉에 올랐습니다. 다베이 준코는 여성 최초로 7대륙 최고봉 등정에 모두 성공했던 분으로 평.. 더보기
최고령 에베레스트 등반 기록 세웠던 85세 네팔 산악인 재도전에 나선다. 전 영국 구르카 용병 출신인 올해 85세의 네팔 '민 바하두르 세르찬'(85)이 올해 봄 시즌을 맞아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해발 약 8,848미터) 정상에 도전합니다.  인도 힌두스탄지에 따르면 세르찬은 2008년 5월 25일 76세에 에베레스트 도전에 성공해 '에베레스트 최고령 기네스북 기록'을 세웠으나 2013년 일본 산악인 미우라 유이치로가 80세의 나이로 정상에 오르면서 기록이 깨졌습니.. 더보기
네팔, 세계에서 가장 높은 지역서 열리는 '텐징-힐러리 에베레스트'마라톤 대회 개최 세계에서 가장 높은 지역에서 열리는 '텐징-힐러리 에베레스트 마라톤'대회가 오는 5월 29일 네팔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에서 개최됩니다. '텐징-힐러리 에레베스트 마라톤 대회'는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해발 약 5,364m)에서 출발해 남체바자르(해발 약 3,440m)까지 42.195km를 달리는 풀코스와 하프코스, 60km 구간인 울트라 코스로 운영됩니다.  2010년 대회에서 눈 속을 달리는 '텐징-힐러리 에베레스트'마라톤 대회 참가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