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한돈농가, 코로나 방역 의료진 ‘뒷심’ 위한 한돈세트 지원

룽타 2021. 1. 16. 16:22
왼쪽부터 이향숙 강동구 보건소장, 하태식 한돈자조금 위원장,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김구회 남북교류문화협회장이 한돈세트 지원 기념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가 대한한돈협회와 함께 코로나19 일선에서 방역으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해 한돈 세트를 15일 전달했습니다.

한돈자조금에 따르면 이번 지원은 서울시 권역에 있는 강동구, 중구, 은평구에 위치한 보건소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3개 보건소에는 총 3500만원 상당의 한돈 뒷다릿살 세트와 한돈 캔햄 세트가 전달됐는데요.

전달 기념식은 3개 구의 구청장과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됐습니다.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은 “코로나19가 지속되며 연일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대한민국 대표 건강 식재료인 한돈을 제공함으로써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며 “한돈으로 뒷심을 발휘해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건강히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한돈자조금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이웃사랑 한돈 나눔’ 캠페인 및 다양한 기부 행사를 통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며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