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말라야 문화권 뉴스 & 정보/네팔

네팔-티베트 국경, 31개월만에 무역 공식 재개

룽타 2022. 12. 29. 10:57

네팔과 티베트를 연결하는 국경을 통한 무역이 공식 재개되었습니다. 코로나로 국경이 닫힌지 31개월만 입니다.

라수와가디-케룽 국경의 무역 재개 다음 날 공식 행사를 연 중국 정부 관계자들과 티베트 케룽 국경 지역으로 들어오는 네팔 화물차들. 2015년 네팔 대지진으로 폐쇄한 이후 타토파니 국경은 열리지 않고 있습니다. (사진/주네팔 중국대사관)

네팔 언론 레푸블리카, 카트만두 포스트 등이 보도한 내용을 종합해보면 27일 라수와가디-케룽 국경을 통해 네팔 상품을 실은 6대 화물차가 티베트로 항했습니다.

네팔 라수와가디 관세청 나라얀 프라사드 반다리 청장은 "코로나19 팬데믹 발생 이후 거의 3년 만에 하루 기준으로 가장 많은 금액"이라며 화요일에 507만 루피(약 4천 8백만원)상당의 상품을 수출했다고 말했습니다. 그에 따르면 대나무 통나무와 구리 식기는 네팔이 화요일에 중국에 수출한 주요 상품 중 하나였습니다.

국경을 통해 네팔은 기성복, 신발, 배터리, 플라스틱 제품 등을 주로 수입하고 파시미나, 카페트, 국수, 기름, 찹쌀, 설탕, 쥬스, 잼, 대나무 등을 수출합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