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말라야 문화권 뉴스 & 정보/네팔

네팔 서부 도티 지역, 규모 6.6 지진으로 최소 6명 사망

룽타 2022. 11. 9. 18:38

9일 네팔에서 지진이 발생해 어린이 4명과 성인 2명이 숨지고 5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규모 6.6의 지진으로 8채의 집들이 붕괴되었습니다.
네팔 서부 도티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구조 작업을 펴고 있는 군경.

로이터와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현지 시각 오전 2시 12분에 수도 카트만두에서 서쪽으로 약 430km(270마일) 떨어진 도티 지역에서 규모 6.6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도티 경찰청 부국장 볼라 바타는 8채의 집이 무너져 5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말했습니다. 중상자들은 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네팔군 대변인 나라얀 실왈(Narayan Silwal)은 최소 2명이 실종됐다고 언론에 밝혔으며 구조 작업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네팔은 2015년 두 차례의 큰 지진으로 거의 9,000명이 사망하고 마을 전체와 수백 년 된 사원이 파괴되었으며 경제에 60억 달러의 타격을 입힌 후에도 여전히 재건 중입니다.

이달 말 선거를 앞두고 있는 셰르 바하두르 데우바 총리는 희생자 가족들에게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어 "피해자와 부상자에 대한 즉각적이고 적절한 치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관계 기관에 지시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로이터

반응형